[영화이야기] 다시보는 그때 그 장면…Taken

심각한 표정의 리암 닐슨 니슨의 명연기가 빛나는 전화씬.

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…

Advertisements

About 므흣한 김밥

궁금하면 겪어봐.

Posted on November 3, 2012, in TV/영화 이야기 and tagged , , . Bookmark the permalink. 14 Comments.

  1. 저 말 한마디로 납치한 놈들 아작내고 그에 포함된 조직을 완죤 몰살했다지요..ㅋ
    2에선 아작낸 놈의 애비 조직원들도 끝내 GG 시켰..ㅋㅋㅋ
    백형 잘못건들면 아주그냥 X되는거야.. 암~ 그렇고 말구..ㅋㅋㅋ

  2. 영화 “아저씨”에서 나오는 “아저씨, 그렇게 외로워요? 외로우면 114 걸어요. 거기 아가씨 목소리가 더 듣기 좋아요” 대사랑 섞어도 괜찮을텐데 그 버전은 본적이 ㅇ벗ㅋㅋㅋㅋㅋㅋㅋㅋ

  3. 아 참 그리고……………..

    리암 “닐”슨이 아니라 리암 “니”슨이라능…………….. Liam Neeson. *쿨럭*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

%d bloggers like this: